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3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jpg

 

 

농식품부, ’무허가축사 적법화 추진 합동 영상점검회의개최

설계도면 진행 45%·측량중 25%·미진행 10%

 

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기간 5개월을 앞두고 지금까지 적법화를 마친 농가는 6천호로 전체의 20.2% 수준으로 나타났다.

 

2일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무허가 축사 적법화 추진을 위한 지자체·관계부처 합동 영상점검회의를 개최했다.

 

농식품부 점검결과 4월 말 기준, 927일까지 이행기간을 부여받은 32천 무허가 축사운영 농가 중 적법화 완료농가 20.2%(6천호)와 설계도면 작성 등 진행중인 농가 45.3%(14천호), 측량농가 24.7%(8천호)와 미진행농가는 9.8%(3천호)로 나타났다.

 

농식품부는 지자체의 건의를 받아서 적법화 대상 농가를 당초 34천호에서 32천호로 2천호 축소 조정했다.

 

적법화 대상에서 빠진 곳은 2024년까지 적법화기간을 부여받은 3단계 적법화농가, 신고규모(100, 돼지 50, 가금 200) 미만 농가, 입지제한지역 내 있는 농가등이다.

 

농식품부는 그동안 지자체 점검회의, 관계부처 현장점검, 축산농가 현장 의견 등을 바탕으로 측량 및 미진행 농가 등의 적법화 지연 원인을 분석한 결과, “소규모·고령 축산농가의 비용 부담과 추가 연장 기대심리, 일부 지자체의 민원 등을 우려한 소극적 대응, 국공유지 매각 등의 행정절차 지연 등으로 적법화가 일부 지연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이번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관계부처·지자체·관계기관 등과 적극 협력해 이행기간이 종료되기 전까지 무허가 축산농가의 적법화를 위해 최대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이개호 장관은 이행기간이 종료되는 9월 27일까지 채 5개월이 남지 않았다고 하면서, 지자체와 관계부처, 관계기관의 적극적 협조를 당부했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50 한우정책 논리개발 등 역할의 한우정책연구소 본격 활동 개시 file 관리자 2019.06.06 40
2249 “폭염으로 인한 가축 스트레스 미리 대비하자” file 관리자 2019.05.27 51
2248 한우 300마리, 대관령 풀밭 첫 방목 file 관리자 2019.05.22 86
2247 올 초 안성·충주 구제역, 불법 축산물 유입통해 전파 file 관리자 2019.05.21 70
2246 “여름철 폭염대비 축사 환기·냉방시설 미리 살펴야” file 관리자 2019.05.14 102
2245 ‘이탈리안 라이그라스·귀리 혼파재배’ 연간 3모작 가능 file 관리자 2019.05.13 118
2244 풀사료 적기 파종도 드론이 알아서 척척! file 관리자 2019.05.10 99
2243 지자체 가축방역기관 구제역 진단능력 ‘적합판정’ file 관리자 2019.05.08 84
2242 풀 사료용 봄 호밀, 이삭 나오고 10일내 수확 file 관리자 2019.05.07 86
» 이행기간 5개월 앞두고 무허가축사 적법화 20% 완료 file 관리자 2019.05.03 130
2240 농진청, 제조시간 줄여 고품질 건초만드는 기술 개발 file 관리자 2019.04.29 92
2239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공식 출범 file 관리자 2019.04.26 101
2238 “지금 과천은 한우 숯불구이 냄새로 홀릭~” file 관리자 2019.04.23 158
2237 ‘한우협 OEM사료’ 입소문타고 매출 쑥쑥 file 관리자 2019.04.22 215
2236 경기 시작으로 한달간 전국이 ‘한우숯불구이축제’ file 관리자 2019.04.19 176
2235 농진청, 한우사양표준 사료배합프로그램 개선 file 관리자 2019.04.16 168
2234 한우 숯불구이축제, 과천 렛츠런파크에서 23-25일 개최 file 관리자 2019.04.15 426
2233 고령 농업인 농지연금 압류 막는다 file 관리자 2019.04.12 64
2232 산지초지 방목하면 노동력·사료비 절감 file 관리자 2019.04.09 131
2231 “보릿고개 넘는 심정으로”…무허가축사 적법화 가속도 file 관리자 2019.04.08 117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21 Next
/ 121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