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jpg

  

농진청, 한우수소 자급률 높이는 새로운 사육방법 연구

국내산 자급률 높이고 한우 수급조절에 대응 가능

 

한우사육 마릿수가 2019320만마리에 이를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수소 사육방식 변화를 통해 수급을 조절할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수소 사육기간과 생산비는 줄이면서 소득은 기존수준으로 얻을수있는 거세시기를 조절해 중등급 소고기를 생산하는 새로운 사육방법을 제시했다.

 

농진청은 한우 수소의 새로운 사육방법 연구를 위해 우선 수소를 비거세 12개월 반거세 12개월 일반 거세(만기거세), 3개집단으로 나눠 사육한 뒤, 25개월에 출하해 소득과 고기품질 등을 비교했다. 결과, 출하 체중은 비거세 800.5, 반거세 763.3, 만기거세 740.2으로 나타나 비거세와 반거세의 출하 체중이 만기 거세보다 많이 나간 것을 확인했다.

 

그러나 육질은 비거세, 반거세는 23등급, 만기거세구는 12등급 내외로 나타났다.

이에따른 마리당 소득을 분석하면 비거세, 반거세는 100만 원 미만, 만기거세는 약 2326천원(조수입 약 7588천 원)으로 31개월 출하 전국 평균 소득(조수입 7805천 원)과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고기의 주요 성분은 비거세·반거세의 수분, 단백질, 보수력 등이 만기 거세보다 높았지만, 근내지방(결지방) 함량은 만기거세가 더 높아 미국산 프라임급 소고기보다도 높은 수준을 보였다. 고기색의 밝기와 맛을 좌우하는 연도(연한정도), 다즙성, 향미(맛과 향), 기호도, 단맛 등도 만기 거세가 비거세·반거세 보다 좋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 한만희 소장은 이번 기술로 한우고기를 저렴하게 공급한다면 41%에 불과한 국내산 소고기의 자급률을 높이고, 마릿수 증가에 따른 수급 조절에 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실험 대상 한우는 1318개월령까지는 곡물사료를 체중비의 1.8% 정도 주고, 25개월까지는 사료를 자유롭게 먹도록 했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76 ‘축산물브랜드 경진대회’ 녹색한우·도드람한돈 대상 차지 file 관리자 2018.12.12 7
2175 농식품부, 2019년 예산 14조6596억원 확정 file 관리자 2018.12.10 20
2174 이완영 의원, ‘2018 대한민국 황소상’ 수상 file 관리자 2018.12.09 21
2173 한우 다산우가 드라이에이징 통해 맛있는 고급육으로 변신 file 관리자 2018.12.05 30
2172 농진청, ‘소 유전자’ 신규 검사 기관 선정 file 관리자 2018.12.03 21
2171 겨울철 가축들 면역력 뚝↓…축사소독 신경써야 file 관리자 2018.11.29 39
2170 가축분뇨처리시설, 보온·전기시설 미리 점검 file 관리자 2018.11.27 36
2169 “이젠 한우 저지방부위도 맛있게 구워먹는다” file 관리자 2018.11.26 38
2168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한우 이규천농가 대통령상 영예 file 관리자 2018.11.23 47
2167 전국한우협회 OEM 사료 2개 제품 8개 품목 출시 임박 file 관리자 2018.11.22 78
2166 블록체인으로 쇠고기 이력 확인…문제발생시 10분이내 추적 file 관리자 2018.11.20 38
2165 이종장기 이식 거부반응 혈액으로 조기 예측 file 관리자 2018.11.15 99
» “12개월 거세·25개월 출하…농가소득 별차이없어“ file 관리자 2018.11.14 169
2163 사육제한 명령권자 확대 등 ‘가축전염병 예방법’ 대표발의 file 관리자 2018.11.12 118
2162 겨울 시작되는 입동…대관령 한우, 겨울준비 한창 file 관리자 2018.11.08 80
2161 청주·함평서 ‘가축질병치료보험’ 시범 실시 file 관리자 2018.11.07 66
2160 “축산·자원순환형 농업 새로운 발전 모델 필요” file 관리자 2018.11.06 65
2159 1등급 한우 반값 구입…‘한우숯불구이축제’ 개막 file 관리자 2018.10.31 907
2158 한우유통바이어대회 “한우유통 활성화 전략 모색” file 관리자 2018.10.29 86
2157 제 21회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시상식 개회사와 축사 file 관리자 2018.10.26 1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9 Next
/ 109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