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jpg

 

 

 

농진청, 환절기 송아지 감기·설사 예방요령 소개

백신 접종·초유 섭취·축사 소독으로 질병 예방해야

 

계절이 바뀌면서 기온 변화와 일교차가 커지면 면역력이 약한 송아지는 질병 발생 가능성이 높아진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농가에서 반드시 알아야 할 질병 예방 요령을 소개했다.

 

호흡기 질병은 콧등이 건조해지고, 초기 투명한 콧물이 나오다가 증상이 진행되며 농이 섞인 점액성 콧물이 난다. 기침과 호흡 곤란이 나타나며, 눈이 충혈되고 눈물을 많이 흘린다. 설사병에 걸리면 분변의 수분량이 늘어 많은 양의 설사를 한다. 설사를 계속할 경우, 탈수와 전해질 상실, 체내 수분의 산성화, 영양소 부족, 체온 저하로 장운동이 빨라져 심하면 죽기도 한다.

 

두 질병을 예방하려면 백신 접종과 함께 사육 관리에 신경써야 한다.

호흡기 질병은 전염성 비기관지염, 바이러스성 설사병, 파라인플루엔자, 합포체성폐렴 등을 동시에 예방할 수 있는 혼합 백신을 3개월령 이상 송아지 3주 간격으로 2번 접종한다. 설사병은 로타바이러스, 코로나바이러스, 대장균 등 예방 백신을 분만 전 임신한 소에 주사하거나 분만 직후 송아지에 먹이는 방법으로 예방한다.

 

또한, 어미 소 분만 전 축사를 깨끗하게 청소·소독하고 분만 후 1시간 이내에 송아지가 초유를 충분히 먹을 수 있도록 한다. 송아지를 밀집 사육할 경우 스트레스로 면역력이 떨어져 질병 발생이 증가할 수 있으므로 알맞은 면적(송아지 동물복지 사육면적 1마리당 2.5)에서 관리할수 있도록 주의해야 한다.

일교차가 크고 추운 날에는 보온등과 송아지 방한복을 활용하면 적정 체온(38.539.0) 유지에 도움이 된다.

 

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 김의형 수의연구사는 설사병에 걸리면 치료와 동시에 먹이 주는 것을 멈춰야 하고 이물질 섭취 방지를 위해 마스크를 씌우는 것도 도움이 된다고 말하며 여러 마리가 동시에 호흡기 질병과 설사병이 발생한 경우 질병이 발생한 송아지와 사육 중인 송아지를 모두 치료해야 하고, 회복됐더라도 재발 방지를 위해 23일 추가적인 관찰이 필요하다.”라고 전했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54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축 한우 6,369만원 낙찰 file 관리자 2018.10.19 130
» 일교차 심하면 송아지 적정체온 유지에 방한복 도움 file 관리자 2018.10.18 113
2152 한우농가 소득 향상 기반 마련위한 법률 제정 관리자 2018.10.15 126
2151 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94% 접수완료 file 관리자 2018.10.12 142
2150 ‘한우 신사양 전략수립’ 한·미·일 머리 맞댄다 file 관리자 2018.10.11 105
2149 미(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4만2천건…94% 접수 완료 file 관리자 2018.10.08 110
2148 한우 사육기간 3개월 줄여도 ‘육질·육량’ 문제없어 file 관리자 2018.10.05 166
2147 10월부터 5개월간 AI·구제역 특별방역 총력 file 관리자 2018.10.04 89
2146 연례적 발생 AI와 구제역 등 가축전염병 방역 보완책 마련 file 관리자 2018.10.01 93
2145 스마트팜 한우농장, 평균 분만 횟수 1산 늘어 file 관리자 2018.09.28 130
2144 2018년 한우인의 날 맞아 결의문 낭독 file 관리자 2018.09.18 140
2143 “다이어트엔 홍두깨살, 영양엔 토시살이 좋아요” file 관리자 2018.09.11 136
2142 큰 일교차로 가축 면역력 ‘뚝’…질병발생 우려 file 관리자 2018.09.10 123
2141 송아지 입식수요는 여전히 높고 번식의향은 주춤 file 관리자 2018.09.06 177
2140 한우의 선제적 수급조절로 한우산업 안정 결의 다짐 file 관리자 2018.09.04 112
2139 한우산업을 이끌어갈 한우리더들 역량강화에 나서 file 관리자 2018.09.03 147
2138 미허가축사 측량계약서라도 반드시 제출해야 file 관리자 2018.08.30 133
2137 담양 축산분뇨 처리장 부족…“축산하지 말란 말이냐” file 관리자 2018.08.30 112
2136 소고기 등급기준 1++ 마블링 완화 등 조정안 마련 file 관리자 2018.08.29 138
2135 9~11월 한우 1등급 도매가 kg당 18,200~19,200원 file 관리자 2018.08.28 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0 Next
/ 110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