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우사육기간단축_참고사진.jpg

  

박완주 의원 정부 적법화율 제고위해 행정지원 즉시착수 촉구

입지제한구역내 무허가축사 구제방안 정부의 철저한 사업계획 요구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해 간소화신청서를 접수받은 농가들 중 94%가 이행계획서를 접수한 것으로 파악됐다.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한 축산 농가들의 의지가 확인된 만큼 향후 정부가 적법화율을 최대한 끌어올리기 위한 행정지원에 즉시 착수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10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소속 박완주 의원(더불어민주당)은 농림축산식품부 국정감사에서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한 이행계획서 접수현황에 대해 무허가축사 적법화를 위해 간소화 신청서를 접수받은 농가는 44906호 중 94%에 달하는 42191호가 이행계획서를 제출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국회는 지난 3월 무허가축사에 대한 사용중지·폐쇄명령 등의 행정처분 기간이 도래함에 따라 농식품부, 환경부 등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거쳐 적법화 의지가 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유예기간을 연장하는 가축분뇨법 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정부는 기존 1단계 적법화 시한이었던 324일까지 간소화 신청서를 접수받아 신청서가 접수된 농가에 한해 927일까지 이행계획서를 제출하도록 한 바 있다.

 

시도별로 보면 강원이 99.7%, 전남이 99.2%, 충북이 99.1%로 높은 접수율을 보였고, 광주가 84.2%로 가장 낮았고 세종 85.3%, 울산 88.5% 순으로 낮은 접수율을 나타냈다.

 

이행계획서 제출 농가에 대해서는 지자체별로 적법화 전담팀(T/F)에서 계획서를 평가한 뒤 농가별로 이행 기간을 928일부터 기산해 1년까지 부여하게 된다.

 

적법화율 제고를 위해서는 평가부터 이행 기간까지 각 지자체별로 각각 상이하게 진행되는 적법화 과정에 대한 정부 차원의 기민한 지원이 필요한 시점이다.

 

박완주 의원은 그 동안 축산농가 대표의 평가 참여와 평가기간의 지자체 자율적 운영을 요구해왔다.

 

농식품부도 이 같은 요구를 수용해 이행계획서 평가에 축산농가 대표를 참여시키고 오는 12일까지인 평가기간도 지자체 사정에 따라 연장이 가능토록 했다.

 

또 이행 기간 판단이 어려울 경우 1년을 부여해 충분한 이행 기간을 부여하고, 위반유형 분류를 통해 농가별 맞춤형 지원을 하겠다는 방침이다.

 

박 의원은 정부가 이행계획서 접수율에 만족해서는 안 된다면서 건폐율 초과, 하천·도로·국공유지 침범, 소방시설 미설치, 이격거리 등 총 16개에 달하는 위반유형에 따른 유형별 대책 수립과 함께 지난 717일 확정된 37개 제도개선 사항이 현장에서 적용될 수 있도록 각 지자체별 전수조사에 나서야 한다며 정부의 기민한 행정지원 착수를 강조했다.

 

농식품부는 적법화가 불가능한 입지제한구역 내 축사에 대해서는 청문절차를 거쳐 시정명령 조치는 내리되, 이전 기간을 충분히 부여하고 이전기간 동안에는 행정처분 집행을 유예하겠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4대강 수변구역 내 무허가축사가 이전을 희망하는 경우 시설현대화 자금 지원을 통해 향후 조성 예정인 지역단위 축산단지로의 이전을 유도하겠다는 방침이다.

 

박완주 의원은 정부가 내년에 지역단위 축산단지 2개소를 조성하기 위해 525000만원의 예산을 편성해놓고 있지만, 부지매입에 나서야 하는 지자체의 관심이 없다면 사업에 어려움이 예상된다며 입지제한구역내 무허가축사 구제방안에 대한 정부의 철저한 사업 계획을 요구했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52 한우농가 소득 향상 기반 마련위한 법률 제정 new 관리자 2018.10.15 3
» 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94% 접수완료 file 관리자 2018.10.12 24
2150 ‘한우 신사양 전략수립’ 한·미·일 머리 맞댄다 file 관리자 2018.10.11 25
2149 미(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4만2천건…94% 접수 완료 file 관리자 2018.10.08 37
2148 한우 사육기간 3개월 줄여도 ‘육질·육량’ 문제없어 file 관리자 2018.10.05 60
2147 10월부터 5개월간 AI·구제역 특별방역 총력 file 관리자 2018.10.04 28
2146 연례적 발생 AI와 구제역 등 가축전염병 방역 보완책 마련 file 관리자 2018.10.01 26
2145 스마트팜 한우농장, 평균 분만 횟수 1산 늘어 file 관리자 2018.09.28 55
2144 2018년 한우인의 날 맞아 결의문 낭독 file 관리자 2018.09.18 78
2143 “다이어트엔 홍두깨살, 영양엔 토시살이 좋아요” file 관리자 2018.09.11 67
2142 큰 일교차로 가축 면역력 ‘뚝’…질병발생 우려 file 관리자 2018.09.10 66
2141 송아지 입식수요는 여전히 높고 번식의향은 주춤 file 관리자 2018.09.06 103
2140 한우의 선제적 수급조절로 한우산업 안정 결의 다짐 file 관리자 2018.09.04 58
2139 한우산업을 이끌어갈 한우리더들 역량강화에 나서 file 관리자 2018.09.03 81
2138 미허가축사 측량계약서라도 반드시 제출해야 file 관리자 2018.08.30 86
2137 담양 축산분뇨 처리장 부족…“축산하지 말란 말이냐” file 관리자 2018.08.30 55
2136 소고기 등급기준 1++ 마블링 완화 등 조정안 마련 file 관리자 2018.08.29 80
2135 9~11월 한우 1등급 도매가 kg당 18,200~19,200원 file 관리자 2018.08.28 69
2134 9월부터 온라인에서 축산물 등급판정 신청· 확인서 발급 file 관리자 2018.08.27 40
2133 농식품부, 태풍 ‘솔릭’ 농축산업 피해 예방 총력 file 관리자 2018.08.23 3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8 Next
/ 108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