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1.jpg

 

한우협 담양지부 등 35개 축산단체 생존권 사수 총궐기

퇴비처리 민원접수로 담양 한우농가 축산업 등록 취소 위기

관련 민원 원만한 해결위해 축산분뇨 관련 예산확보 절실

 

전남 담양에서 한우사육을 하는 농가가 최근 퇴비처리에 대한 민원이 접수돼 축산업 등록이 취소될 위기에 처하자 축산농가들이 담양군의 탁상행정을 규탄하기 위한 한자리에 모였다.

 

27일 전국한우협회 담양군지부 회원농가를 비롯한 대한한돈협회 담양지부, 담양 양계협회, 한국낙농육우협회 등 35개 축산관련단체 총 300여 명의 담양지역 축산농민들이 담양군청에서 담양군 축산인 생존권 사수를 위한 총 궐기대회를 가졌다.

 

이날 궐기대회에 모인 축산농민들은 피해농가의 등록취소 철회와 함께 민원발생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축산분뇨처리 확대를 위한 예산확보를 담양군에 촉구했다.

 

대회에 참석한 한 농민은 군의 축산분뇨 처리장 부족으로 농가가 자체적으로 80%의 축산분뇨를 처리해야 하는 상황인데 축산업 등록을 취소하면 사실상 담양에서 더 이상 축산업을 하지 말라는 얘기라면서 군은 더 이상 탁상공론만 하지 말고 축산현장에 나가보고 얘기하라며 분개했다.

 

실제 담양군에는 3개의 축산분뇨처리장이 있으나 처리시설의 부족으로 지역에서 발생되는 분뇨의 20% 밖에 군에서 처리하지 못하고 있다. 때문에 나머지 80% 이상의 분뇨를 축산농가들이 자체적으로 처리해야 하는 상황이다. 그렇기 때문에 축산분뇨처리에 관한 민원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서는 지역주민의 이해와 함께 관련 예산의 확보가 절실하다.

 

김옥범 비상대책위원장(전국한우협회 담양군지부장)수질오염 총량제 할당 부하량 초과로 각종 개발사업이 제재 받지 않기 위해서 담양군이 가축사육제한을 위한 조례를 강화하려 한다면서 이는 대안 없이 오로지 환경법에 의한 행정처리로 축산농가를 위법자로 만드는 처사다.”며 해당 농가에 대한 원만한 민원처리를 촉구했다.

 

한편, 이날 군에서 함께 진행된 해당 농가의 축산업 등록취소에 대한 청문회 결과는 다음주 중 발표될 예정이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56 “2천석 야외 축제장서 반값 숯불한우 즐기세요” file 관리자 2018.10.24 199
2155 “가축유전자원시스템 등록 후보 가축 신청하세요” file 관리자 2018.10.22 101
2154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축 한우 6,369만원 낙찰 file 관리자 2018.10.19 131
2153 일교차 심하면 송아지 적정체온 유지에 방한복 도움 file 관리자 2018.10.18 115
2152 한우농가 소득 향상 기반 마련위한 법률 제정 관리자 2018.10.15 126
2151 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94% 접수완료 file 관리자 2018.10.12 142
2150 ‘한우 신사양 전략수립’ 한·미·일 머리 맞댄다 file 관리자 2018.10.11 105
2149 미(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계획서 4만2천건…94% 접수 완료 file 관리자 2018.10.08 110
2148 한우 사육기간 3개월 줄여도 ‘육질·육량’ 문제없어 file 관리자 2018.10.05 167
2147 10월부터 5개월간 AI·구제역 특별방역 총력 file 관리자 2018.10.04 89
2146 연례적 발생 AI와 구제역 등 가축전염병 방역 보완책 마련 file 관리자 2018.10.01 93
2145 스마트팜 한우농장, 평균 분만 횟수 1산 늘어 file 관리자 2018.09.28 130
2144 2018년 한우인의 날 맞아 결의문 낭독 file 관리자 2018.09.18 140
2143 “다이어트엔 홍두깨살, 영양엔 토시살이 좋아요” file 관리자 2018.09.11 137
2142 큰 일교차로 가축 면역력 ‘뚝’…질병발생 우려 file 관리자 2018.09.10 123
2141 송아지 입식수요는 여전히 높고 번식의향은 주춤 file 관리자 2018.09.06 178
2140 한우의 선제적 수급조절로 한우산업 안정 결의 다짐 file 관리자 2018.09.04 112
2139 한우산업을 이끌어갈 한우리더들 역량강화에 나서 file 관리자 2018.09.03 147
2138 미허가축사 측량계약서라도 반드시 제출해야 file 관리자 2018.08.30 133
» 담양 축산분뇨 처리장 부족…“축산하지 말란 말이냐” file 관리자 2018.08.30 11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0 Next
/ 110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