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우 도축 및 도매가격 동향

한우고기 도매가격 kg18천원대로 상승

 

한우고기 도매가격은 작년 9월부터 올 1월까지 kg17천원 초반 수준에서 약보합세를 보이다가 2월부터 꾸준히 상승하여 6(128)에는 18,120원으로 전년동월 대비 9.3% 높았다.

작년 11월부터 도축두수가 전년보다 증가하였음에도 도매가격은 전년 동기 대비 811%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것은 김영란법의 충격이 점차 완화될 뿐만 아니라 농축산물 선물한도가 올해 초부터 10만원으로 상향 조정되어 한우 수요가 회복되고 있기 때문으로 추정된다.

 3.jpg

 

송아지 가격과 번식 및 입식 의향

송아지 가격은 5월에 최고치 경신 후에도 계속 상승세

송아지 암수 평균가격은 작년 하반기에 하락세를 보이다가 올해 상승세로 전환되어 5월에 365만원으로 최고치를 경신하였고, 이후에도 상승세가 지속되어 6(127)에는 그보다 5.2% 더 높은 369만원이었다.

암송아지 가격은 올 1293만원에서 5325만원으로 상승하였고, 6(127)에는 324만원으로 전월 대비 0.2%, 작년 동월 대비 4.8% 상승하였다. 수송아지 가격은 올 1349만원에서 5405만원으로 상승하였고, 6(127)에는 413만원으로 전월 대비 2.2%, 작년 동월 대비 5.6% 상승하였다.

 

번식의향, 암소 사육의향 증가세 주춤

13월에 작년 동기 대비 15%나 증가하였던 인공수정액 판매량이 4월에는 구제역으로 판매량이 급감한 후 5월에는 크게 증가하였으나 45월 판매량은 전년동기 대비 8.3% 감소하였다.

인공수정률 추세치(12개월 이동평균)‘14년 하반기부터 상승세를 보이다가 ’16년 하반기에는 하락하였고, 작년부터 다시 상승하고 있으나 작년 말 이후 비교적 큰 등락폭을 보이며 불안정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암소 도축률 추세치(12개월 이동평균)‘14년에 크게 하락한 후 ’15년에는 비교적 하락세가 완화되었고, ‘16년에 다시 하락세가 강해졌다가 작년에는 완화되었으며, 작년 말 이후 24% 수준에서 보합세를 보이고 있다.암소 도축률 추세치 하락세가 작년부터 완화된 후 작년 말부터는 보합세를 보여 암소 사육의향 증가세가 잦아든 것으로 판단된다.

 4.jpg

 

쇠고기 수입 동향

1~5월 쇠고기 수입량 전년 동기 대비 5% 증가

쇠고기 수입량은 2016366천 톤으로 전년 대비 24% 급증하였고, 2017년에는 379천 톤으로 증가율이 3.5%로 낮아졌으며, 올해 15월에는 179천 톤으로 전년 동기 대비 5% 증가하였다. 3월 쇠고기 수입량은 전년 동월 대비 11.4% 증가하였으나 4월에는 3.6% 감소하였고, 5월에는 작년 동월보다 13.2% 증가한 35천 톤이 수입되었다.

전체 수입 쇠고기 중 미국산 쇠고기가 차지하는 비중은 올해 145.1%에서 550%로 높아지는 추세를 보이고 있다.

 

쇠고기 평균 수입단가는 kg7천원으로 상승세

쇠고기 평균 수입단가는 작년 말에 kg7천원 초반대로 상승한 후 올해 1월에는 6,538원으로 낮아졌고, 이후 상승세를 보여 5월에는 7,033원으로 다시 7천 원을 상회하였다.

미국산 수입단가는 작년 12kg8,010원에서 올 17,482원으로 낮아졌으나 24월에는 7,600원대로 약간 높아졌고, 5월에는 8,050원으로 상승하였다.

호주산 수입단가는 작년 1112월에는 농산물긴급수입제한조치(ASG)가 발동되면서 추가관세가 부가되어 kg6,400원 이상으로 일시 상승하였고, 15,878원으로 낮아졌으나 다시 상승세를 보여 5월에는 6,199원으로 상승하였다.

호주산 쇠고기 수입단가가 전월 대비 2.4% 상승한 데 비해 미국산 쇠고기 수입단가 상승률은 5.8%로 높아 미국산과 호주산의 수입단가 차이가 41,553/kg에서 51,851원으로 벌어졌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24 사상 최악 폭염에 농사보다 사람 안전이 최우선! file 관리자 2018.08.06 29
2123 무허가축사 적법화 이행강제금 감경기간 연장 file 관리자 2018.07.30 117
2122 농림축산식품부장관에 이개호 의원 내정 file 관리자 2018.07.27 24
2121 미허가 축사 적법화 실질적 제도개선 촉구 국회 앞 기자회견 file 관리자 2018.07.26 34
2120 4개월 공석 농식품부장관 이번주 인사 단행 file 관리자 2018.07.24 19
2119 “축사 지붕에 물뿌려 내부온도 낮추세요” file 관리자 2018.07.23 72
2118 소 발정·분만 알려주는 ‘바이오캡슐’ 개발 file 관리자 2018.07.18 104
2117 비타민 등 스트레스 예방 첨가제 사료와 함께 급여 file 관리자 2018.07.16 56
2116 도체무게 758kg…역대급 최고 품질 ‘슈퍼한우’ 탄생 file 관리자 2018.07.11 139
2115 한우협회, 한우 사육두수 조절 위해 미경산 암소비육 등 추진 file 관리자 2018.07.11 111
2114 한우 보증씨수소 14마리 선발…8월부터 정액 공급 file 관리자 2018.07.09 80
2113 환경오염 우려…가축 사체 비매몰처리 확대 file 관리자 2018.07.05 51
2112 집중호우로 퇴·액비 양분 유실 가능성…강우직전 살포금지 file 관리자 2018.07.04 22
» 한우고기 도매값 1만8,120원·송아지값 상승세 지속 file 관리자 2018.07.03 113
2110 농식품분야 하반기 달라지는 주요 제도 file 관리자 2018.07.02 61
2109 양축가에 동약 판매시 투약지도 의무 실시해야 file 관리자 2018.06.29 25
2108 7월부터 빠르고 똑똑한 농업재해 문자서비스 받는다 file 관리자 2018.06.27 25
2107 ‘신토불이’…우리 소에게는 우리 사료용 벼가 최고 file 관리자 2018.06.25 44
2106 “저장 풀사료 먹이기전 곰팡이 여부 꼭 확인” file 관리자 2018.06.22 55
2105 배합사료·풀사료 급여비율 7:3 조절…섭취량 늘려야 file 관리자 2018.06.21 6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8 Next
/ 108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