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24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농협중앙회 적폐청산 없이 농민·농업 살 길 없다!

 

성 명 서

T.02-525-1053 F.02-525-1054 email 025251053@hanmail.net / 제공일 : 2017. 10. 11.

한우는 쌀과 공동운명체, 농업·농촌의 기반

'쌀값 1㎏당 3000원 보장' 반드시 관철돼야 한다

 

전국농민회총연맹과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은 지난 10일 청와대 앞 서울 세종로 일대에서 화물차량 시위와 결의대회를 통해 '쌀값 1㎏당 3000원 보장'을 촉구했다.

전국농민회총연맹 김영호 의장은 “1kg당 3천원의 쌀값은 농민들이 최소한의 인간대접을 받고자, 땀의 가치를 인정받고자 또 최소한의 삶을 영위하고자 주장하는 것”이라며, “오늘날 농민이 받는 쌀값은 밥 한 공기에 150원 정도며 이는 지난 수십년간의 개방농정이 만든 것으로 개방농정은 폐기해야 마땅하다”고 천명했다.

전국한우협회는 '쌀값 1㎏당 3000원 보장'을 정부에 촉구하는 전국농민회총연맹과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의 투쟁을 전적으로 지지하며, 동참하고자 한다. 이에 따라 전국한우협회는 지난 10일 '쌀값 1㎏당 3000원 보장' 결의대회에 김홍길회장이 참석해 연대 의지를 밝히기도 했다.

쌀은 이제 마지막으로 남은 우리 농업·농촌의 보루이다. 「쌀과 한우」에서 한우는 2001년 전면 수입자유화의 역풍을 맞았다. FTA에서도 15년 관세 유예에 내몰렸다. 이같은 어려운 환경속에서 굳건히 한우산업을 지켜내고자 불철주야 투쟁의 고삐를 늦추지 않고 있다.

쌀은 반드시 지켜져야한다. 소비가 줄어 어쩔수 없다지만, 쌀 생산은 지속돼야 하며 이를 위한 최소 보장가격은 지지돼야 한다.

정부는 벼를 화물차에 싣고 '쌀값 3천원 보장' 등 구호를 써붙인 채 상경 투쟁하는 농민의 심정을 헤아려, 최소한의 요구인 '쌀값 3천원 보장'을 위한 방안을 찾아나갈 것을 촉구한다.

전국한우협회는 쌀값 보장을 위한 11월 18일 대규모 전국농민대회에서도 연대해, 농협 적폐 청산이라는 구조적 문제 해결과 쌀값 보장이라는 현실적 문제를 공동으로 해결해 나가는 데 앞장설 것이다. 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료] 농협 적폐 청산 촉구 농민대회 file 관리자 2017.09.13 628
108 04.04 성명서 - 네덜란드‧덴마크 쇠고기수입 위생조건 체결 전에 선대책 마련하라! file 관리자 2019.04.05 16
107 03.28 성명서 - 인상요인없는 사료가격, 인상 절대 안된다! file 관리자 2019.03.28 41
106 [성명서] 축산업 폄하하고, 축산인을 모욕한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공개사과하고, 재발방지 대책 수립 및 관계자 문책을 즉각 이행하라! file 관리자 2019.03.26 30
105 12.03 [성명서] 수의사는 한국축산보호보다 쇠고기 수입이 우선인가! file 관리자 2018.12.06 79
104 [성명서] 09.04 한우만 내준 한미 FTA, 재협상 다시 하라! file 관리자 2018.09.04 143
103 [성명서] 광우병 발생한 미국산 쇠고기 수입중단 조치하라 file 관리자 2018.08.30 115
102 [성명서] 3.26 "농업 레드라인 지켰다"는 것은 농민을 우롱하는 것이다 file 관리자 2018.03.26 224
101 [성명서] 3.14 일방적 도축수수료 인상 16일까지 철회하라 file 관리자 2018.03.14 210
100 [성명서] 3.6 도축비 인상, 농가소득 5천만원은 역시 농민기만이었다 file 관리자 2018.03.09 200
99 [성명서]01.12 네덜란드, 덴마크 쇠고기 수입반대 file 관리자 2018.01.12 191
98 12.29 [축단협 성명서] 황당한 농식품부의 무허가 축사 ‘통계 마사지’, 소도 실소한다! file 관리자 2017.12.29 237
97 11.29 안전성 확보 못한 EU 쇠고기 수입 반대! file 관리자 2017.11.29 196
96 11.29 부정청탁금지법 가액조정보다는 제외 개정이 답이다 file 관리자 2017.11.29 187
95 성명서 - 「가액 조정 부결」농축산업 피해 현실 몰라도 너무 모른다. file 관리자 2017.11.28 180
94 [성명서]김영란법 선물 10만원 상향은 수입농축수산물만 편해진다. file 관리자 2017.11.20 205
93 [성명서]한미FTA 협상, 한우분야 요구(관세 기간연장, 세이프가드 축소) 관철하라. file 관리자 2017.10.26 266
» [성명서] 한우는 쌀과 공동운명체, 농업·농촌의 기반 file 관리자 2017.10.11 248
91 [성명서] 농협 적폐의 사례 … 농협사료 대표의 평일 골프모임 file 관리자 2017.10.11 327
90 [성명서]적폐에 적폐를 더하는 축협조합장들 ! file 관리자 2017.09.25 3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