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조회 수 18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jpg

 

 

도체중 22.7kg 늘고 사육 기간 12.2일 줄어… 두당 38만원 소득증대

“버려지는 버섯 배지 사료 자원화시 특용작물·축산 모두 도움”

 

버섯을 재배하고 난뒤 버려지고 있는 배지가 연간 167만톤에 이르고 있어, 처리비용도 만만치 않은게 사실. 버려지고 있는 버섯 배지를 한우에 급여해 한우 생산성 향상은 물론 배지 처리비용도 절감할수 있는 길이 열렸다.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한우 사육 농가 2곳의 한우 129마리를 대상으로 현장실증시험을 실시한 결과, 이 같은 비육효과로 1마리당 38만 원의 소득을 더 올릴 수 있음을 확인했다.

 

버섯재배 부산물은 새송이·팽이버섯 등을 재배하고 남은 배지에 유산균, 효모균, 고초균 등의 미생물제제와 쌀겨를 넣은 뒤 공기를 차단하는 방법(혐기성)으로 30~40일(여름 10~15일) 동안 발효시켜 만든다.

이렇게 만든 버섯재배 부산물의 가소화영양소총량(TDN)은 72.6%(마른원료 기준)로 볏짚보다 1.5배 이상 높은 수준이다.

이 부산물을 섬유질배합사료(TMR)에 평균 10%씩 넣어 한우 육성기부터 약 2년 동안 먹인 결과, 출하까지 평균 29.7개월이 걸렸다. 이는 배합사료와 볏짚을 먹인 대조구(30.1개월)에 비해 12.2일이 줄어든 수치다.

 

또한, 도체중은 434.5kg으로 대조구(411.8kg)보다 22.7kg 증가했고, 육량 형질인 등심단면적은 5.5㎠ 더 넓게 나타났다.

육질 형질인 근내지방도(No.)도 대조구보다 0.4 정도 높았으며, 육질등급지수는 4.0으로 전체 평균 일플러스(1+)등급을 나타냈다.

우리나라의 버섯재배 부산물은 연간 167만 톤이며, 사료화 가능 부산물은 58% 수준인 97만 톤 정도로 예측되고 있다.

 

농촌진흥청은 버섯재배 부산물의 한우 비육 효과를 확인함에 따라 시범사업 확대방안을 마련해 기술을 확산해 나갈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기술지원과 진현주 농업연구사는 “한우의 고급육 형질을 최대한 발현하면서도 사료비를 절감할 수 있도록 버려지는 버섯 배지를 사료 자원화에 활용하면 특용작물과 축산, 두 산업에 모두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라이브뉴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86 한국농축산연합회 이홍기 상임대표 이임식, 이승호 상임대표 취임식 file 관리자 2018.05.11 73
2085 ‘2019 한국국제축산박람회’ 힘찬 출발 file 관리자 2018.05.08 119
2084 “수정시기 한우암소, 너무 살찌지 않게 사료 3kg이내 제한” file 관리자 2018.05.04 181
2083 AI·구제역 전국 이동제한 해제됐지만 방역고삐 죈다 file 관리자 2018.05.02 96
2082 마른 풀사료 만들기…‘강수량 적은 5월 최적기’ file 관리자 2018.05.01 74
2081 축단협 “환경부 미허가축사 폐쇄 방침 속내 드러내” file 관리자 2018.04.30 111
2080 5월 가정의달 “전국은 한우숯불구이 향으로 홀릭~” file 관리자 2018.04.30 158
2079 시·도지사도 ‘일시이동중지명령’ 권한 부여 file 관리자 2018.04.25 82
2078 1분기 한우 사육두수 증가율 둔화 277만두 그쳐 file 관리자 2018.04.24 149
2077 전국 가축시장 24일 재개장 file 관리자 2018.04.23 90
2076 축단협, 홍문표 의원·이언주 의원에 감사패 전달 file 관리자 2018.04.20 74
2075 “믿고 먹을 수 있는 우리한우판매점으로 오세요!” file 관리자 2018.04.18 78
2074 “농협 적폐청산 못하는 김병원회장 물러나라” file 관리자 2018.04.17 120
2073 지난해 축산물 유통비용률 전년比 0.7%p 감소 file 관리자 2018.04.16 75
2072 “직접 만든 사료로 한우 1++출현율 2배 향상” file 관리자 2018.04.13 146
2071 ‘한우유통산업 발전’위해 손 잡았다 file 관리자 2018.04.11 109
2070 “미허가 축사 적법화 위해 축산인 마음 적극 대변” file 관리자 2018.04.10 86
2069 한국당 농림축수산특위 발족…이완영 위원장 선임 file 관리자 2018.04.09 66
2068 긴급방역비 1억지원·A형백신 2차접종 앞당겨 실시 file 관리자 2018.04.05 71
2067 가축 이동금지기간 9일까지…1주일 연장 file 관리자 2018.04.02 9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9 Next
/ 109
© k2s0o1d4e0s2i1g5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