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체무게 758kg…역대급 최고 품질 ‘슈퍼한우’ 탄생

by 관리자 posted Jul 11,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jpg

 

  

충북 충주 방승환 농가 한우도체중 기준역대 다섯번째 기록

육색·지방색 등 좋은 평가받아 수취가격 1,500만원 넘어

 

충북 충주에서 최고 품질 기준을 고루 갖춘 역대급 슈퍼한우가 나와 화제다.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백종호, 이하 축평원)은 강원지원 박달재LPC에서 지난 9일 도축해 10일 등급판정을 받은 충북 충주 방승환씨 출하 한우가 육량과 육질등급 판정 기준을 최상위급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생체 무게 1,230kg이었던 이 한우는 도체 무게 758kg으로 역대 다섯 번째이며, 배최장근(등심)단면적은 평균을 훌쩍 뛰어넘는 136을 기록했다. 육질 면에서도 뛰어나 육질 등급판정 항목 중 근내지방도는 최고인 9번을 기록했으며, 육색과 지방색 등 다른 항목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아 총 수취가격이 1,500만원을 넘었다고 밝혔다.

 

등급판정을 한 축평원 김영하 출장소장은 도체중 기준으로 역대 다섯 번째일 뿐만 아니라 근내지방도, 육색, 배최장근단면적 등 도체성적을 종합적으로 고려할 때 지금까지 출하된 슈퍼한우 중 최고수준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번에 슈퍼한우를 출하해 화제가 되고있는 방승환 농가는 현재 한우 암소와 거세우 총 349마리를 사육하고 있으며, 평소 암소 개량과 사양관리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뛰어난 성적을 거둬왔다.

 

특히 지난 1년간 한우 거세우 육질 1+등급 이상 출현율이 86.4%로 전국 평균에 비해 20% 이상 높게 나타났다.

 

또한 한 달 전 출하한 슈퍼한우의 형제 소 역시 좋은 성적을 거두어 우수한 자질을 보유한 암소개량 효과를 톡톡히 보는 것으로 확인됐다.

 

방승환 씨는 어미소의 유전적 잠재력을 극대화 시킬 수 있는 방안을 계속 연구할 것이라고 밝혀 그 결과 또한 주목을 받고 있다.

 

축평원 백종호 원장은 등급판정 및 이력 정보에 기반한 한우농가 컨설팅과 우수사례 공유로 한우 농가의 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라이브뉴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